2022.06.09 (목)

  • 흐림동두천 16.8℃
  • 구름많음강릉 14.7℃
  • 서울 19.0℃
  • 구름많음대전 19.2℃
  • 구름조금대구 14.7℃
  • 맑음울산 15.7℃
  • 맑음광주 17.3℃
  • 맑음부산 16.7℃
  • 구름많음고창 17.8℃
  • 구름조금제주 19.4℃
  • 흐림강화 17.1℃
  • 구름많음보은 16.1℃
  • 구름많음금산 16.6℃
  • 구름조금강진군 18.1℃
  • 맑음경주시 14.0℃
  • 구름많음거제 17.1℃
기상청 제공
메뉴

‘중국 코로나19 봉쇄 장기화’ 경기도, 현지 동향 파악 등 대응책 마련 나서

경기도, 지난 16일 ‘중국 주요 도시 코로나19 봉쇄 관련 수출 대응 회의’ 개최

URL복사

 

시즌데일리 = 최봉호 기자ㅣ경기도는 지난 16일 오후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중국 주요 도시 코로나19 봉쇄 조치 장기화 관련 수출 대응 회의’를 개최, 중국 현지 상황 및 기업애로 파악에 나서는 등 피해 최소화를 위한 대응에 발 벗고 나섰다.

 

이날 도는 한국무역협회, 경기연구원,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경기도주식회사, 경기도수출기업협회, 경기FTA센터 등 관계자들과 함께 중국 정부의 봉쇄정책과 국내외 수출입 상황, 국내·지역 경제에 미칠 영향 등을 파악하고 이에 따른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

 

특히 상하이, 선양, 광저우, 충칭, 옌볜 등 5개 지역 경기비즈니스센터(GBC)와 강원도 중국본부(베이징)를 화상으로 연결해 봉쇄정책에 따른 현지 분위기와 기업 동향을 생생하게 확인했다.

 

경기도수출애로통합지원센터를 통해 지난 2~11일 도내 수출기업 3만2,600여 곳을 대상으로 이번 사태에 따른 애로사항을 조사한 결과, 물류비 문제 14건, 수출 중단·감소 6건, 생산중단 4건 등의 피해가 접수됐다.

 

또한 기업SOS지원센터가 지난 2~9일 이지비즈 회원사 2만여 곳을 대상으로 한 설문에서도 53곳이 피해를 봤다고 응답했고, 납품·생산가동 28건, 원자재 수급 27건, 거래선 22건, 물류 16건 등의 애로·피해 사항이 확인됐다.

 

대부분 물류난과 원자재 상승 등 중복 피해를 보았고, 물류비(창고보관비 등) 지원, 대체 바이어 발굴, 마케팅 다변화 지원, 경영자금 지원 등의 대책이 필요하다고 입을 모으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도는 중국 현지 경기비즈니스센터(GBC) 5곳을 중심으로 현지 상황을 상시 모니터링하고, 코로나19 및 바이어 동향, 시장정보, 물류·통관 애로 관련 정책·사업을 기업에 안내할 계획이다.

 

또한 현지 네트워크를 통한 유력 바이어 발굴, 온라인 화상 방식의 비대면 수출 상담 서비스 등을 지원해 현지 마케팅 활동에 어려움을 겪는 도내 수출기업을 전 방위적으로 도울 방침이다.

 

아울러 신속한 대응책 마련·추진을 위해 경기FTA센터 등 상담 채널을 가동, 수출입 애로사항을 지속해서 접수·파악한다.

 

필요한 경우 정부 사업(중기부 물류전용수출바우처 등)과 도의 각종 수출입 지원 사업 등을 연계 지원해 물류·통관 등의 어려움을 겪는 기업들의 애로 해소에 주력하기로 했다.

 

향후 경기비즈니스센터(GBC)의 역할을 강화해 수출입 우회 방법 마련 등의 대안을 모색하고, 장기적으로는 도 차원의 중소기업 대상 물류비 지원사업을 신규 추진하는 방안을 검토할 예정이다.

 

류광열 경기도 경제실장은 “세계 경제 위기 속에서 도내 기업이 원하는 물류비 지원과 대체 바이어 발굴 등을 위해 경기도가 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고, 자매결연과 우호협력을 맺은 중국 지방정부와의 협력을 통한 기업 지원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중국은 우리나라 최대 교역대상국이자 도의 1위 수출국으로 도내 중국 수출기업은 1만1,512개 사로 전국 수출기업의 35.7%를 차지하고 있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문화

더보기
"연극, 수어 등 배움 버킷리스트 이뤄볼까?"…서울시민 '모두의학교' 여름학기 시작
시즌데일리 = 김가원 기자ㅣ올해 여름, 서울시민이라면 누구나 그동안 배워보고 싶었던 ‘배움 버킷리스트’를 이뤄볼 수 있는 기회가 ‘모두의학교(금천구)’에 마련된다. 수어, 연극 등 시민들이 희망하는 프로젝트를 중심으로 ‘모두의학교’ 여름학기가 시작된다. 이를 위해 서울시평생교육진흥원(원장 김주명)은 6월 2일부터 여름학기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모두의학교’ 여름학기는 ‘배움’을 주제로 다양한 영역에서 전 세대가 함께하는 경험 중심 프로젝트가 진행될 예정이다. 본격적인 여름학기는 6월 13일 ~ 오는 8월까지 이뤄지며, 총 23 가지 프로젝트에 참여 가능하다. 서울 시민 누구나 ‘배움 버킷리스트를 통해’ 함께 얻고 싶은 경험과 평소 배우고 싶은 활동을 직접 제안할 수 있다. 배움 버킷리스트는 모두의학교 현장 또는 서울시평생교육진흥원 홈페이지(slei.seoul.kr)에서 작성 가능하다. 지난 봄학기 시민이 제안한 프로젝트「수어와 예술 : 말하는 벽화」는 5주간 모두의학교 인근의 낙후된 골목에 수어로 된 벽화를 함께 그려나갈 계획이다. 수어와 농문화를 알아보고 손의 언어로 교감하는 법을 함께 경험하게 된다. 벽화를 남기며 지역 환경 개선과 함께 더 많은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