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2 (월)

  • 흐림동두천 24.2℃
  • 흐림강릉 26.7℃
  • 서울 25.2℃
  • 구름많음대전 24.8℃
  • 구름많음대구 25.3℃
  • 박무울산 25.5℃
  • 구름많음광주 25.5℃
  • 구름많음부산 27.3℃
  • 흐림고창 25.4℃
  • 구름많음제주 26.9℃
  • 흐림강화 23.8℃
  • 구름많음보은 22.7℃
  • 구름조금금산 24.1℃
  • 흐림강진군 25.6℃
  • 구름조금경주시 25.1℃
  • 맑음거제 25.8℃
기상청 제공
메뉴

시즌데일리TV

긴급재난지원금도 #국민덕분에 제27회 국무회의 문재인 대통령 모두발언

URL복사

 

(시즌데일리 = 디지털뉴스팀) 26일 청와대 공식 유튜브 채널은 제 27회 국무회의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모두발언을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해당 영상의 제목은 '긴급재난지원금도 #국민덕분에'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고생하는 의료진들을 위해 시작된 덕분에 챌린지에 동참하는 것을 보여준다.

 

다음은 영상과 함께 공개된 내용 전문이다.

 

제27회 국무회의를 시작하겠습니다.

 

우리는 지금 감염력이 매우 높은 바이러스와 공존해야 하는 새로운 일상을 경험하고 있습니다. 코로나19의 위협이 두렵지만 우리의 일상을 멈춰 세울 수 없습니다. 산발적인 집단 감염이 보여주듯이 코로나19가 완전 종식될 때까지 우리는 감염의 위험에 항상 노출되어 있습니다. 그 위험은 백신이 개발 때까지 지속될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의 방역 역량과 축적된 경험으로 볼 때 우리는 새로운 일상을 충분히 감당해낼 수 있다고 믿습니다. 다만 방역에 대한 끊임없는 주의가 필요할 뿐입니다.

 

최근 집단 감염이 주로 발생하고 있는 고위험 시설에 대해 보다 엄격한 방역 수칙을 적용하고, 관계 부처와 지자체의 합동 점검을 강화하여 집단 감염의 재발을 막겠습니다.

 

바이러스로부터 일상을 지키는 가장 효과적 방법이 무엇인지 국민들께서 이미 잘 알고 계십니다. 지금까지 해온 것처럼 방역 수칙을 잘 실천한다면 감염으로부터 안전한 일상을 보장받을 수 있습니다.

 

방역과 일상의 조화는 새로운 일상의 성공 여부도 결국 국민의 참여와 협력에 달려있습니다. 우리 국민들의 높은 시민의식이 생활방역을 성공으로 이끌 것이라 믿습니다.

 

지난주 고3 등교 개학에 이어 순차적인 등교 개학이 이루어지게 됩니다. 불안이 가시지 않은 상황 속에서 아이들을 학교에 보내는 부모님들의 무거운 마음을 잘 알고 있습니다. 정부의 마음도 같습니다. 학부모님들과 같은 마음가짐으로 아이들이 건강하게 학교생활을 할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습니다.

 

오랫동안 미루다가 시행되는 등교 개학이야말로 생활방역의 성공 여부를 가늠하는 시금석이 될 것입니다. 학교에서 안전수칙을 철저히 지키는 것과 함께 학교 밖에서도 방역에 소홀함이 없어야 할 것입니다. 노래방, PC방 등 감염 사례가 많이 발생하고 있는 다중이용시설에 대해 정부와 지자체도 방역 조치에 최선을 다할 것이지만 학생들도 서로의 안전을 위해 감염 위험이 높은 다중이용시설 출입에 특별한 주의를 기울여 주기 바랍니다.

 

학교에서 확진자나 의심증상자가 발생하는 경우 매뉴얼에 따라 비상대응 체계가 신속히 가동될 것입니다. 미비한 점이 있다면 즉시즉시 개선해 나가겠습니다. 등교 수업과 원격 수업을 병행함에 따라 발생할 수 있는 돌봄 공백을 최소화하는 데에도 전력을 기울이겠습니다.

 

교사, 학부모, 학생은 물론 지역사회 모두가 방역의 주체입니다. 모두가 힘을 모아 아이들의 안전을 지켜낼 때 K-방역이 또 하나의 세계 표준이 될 수 있을 것입니다.

 

사상 최초로 정부가 국민에게 지원한 긴급재난지원금이 국민들께 큰 위로와 응원이 되고 있어 매우 기쁩니다. 골목상권과 소상공인들에게도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고 있습니다. 재난지원금이 소비로 이어져 소상공인 매출 감소폭이 둔화되었고, 카드 매출은 작년 수준을 회복한 것으로 나타나고 있습니다.

 

재난지원금의 목적 중 하나였던 소비 진작의 효과가 현실화되고 있는 셈입니다. 국민들께서 어려운 국민 경제에 보탬이 되기 위해 재난지원금을 적극적으로 소비해 주신 덕분입니다.

 

재난지원금이 모처럼 소고기 국거리를 사는데 쓰였고, 벼르다가 아내에게 안경을 사줬다는 보도를 보았습니다. 특히 한우와 삼겹살 매출이 급증했다고 합니다.

 

경제 위축으로 허리띠를 졸라매었던 국민들의 마음이 와 닿아서 가슴이 뭉클하기도 합니다. 재난지원금이 힘겨운 사람들 마음을 따뜻하게 덥혀주고 있는 것 같아서 보람을 느낍니다.

 

기부에 참여하고 있는 국민들께도 특별히 감사를 드립니다. 국민들이 마련해 주신 소중한 기부금은 고용보험기금으로 환입되어 어려운 국민들의 고용 안정과 실업급여 등 일자리가 절실한 분들을 위해 꼭 필요한 곳에 쓰일 것입니다.

 

재난지원금을 아파트 경비원과 미화원들에게 익명으로 기부한 소식도 보았습니다. 아름다운 기부입니다. 어려움 속에서도 자신보다 못한 사람들의 손을 잡아주는 따뜻한 마음이야말로 사람 사는 세상을 만드는 밑거름이 될 것입니다.

 

결국은 일자리인데, 지금과 같은 비상 상황에서는 정부의 재정만으로 감당하기 어렵습니다. 국민 여러분의 기부가 일자리를 지키거나 일자리를 잃은 분들에게 큰 힘이 될 것입니다.

 

소비든, 기부든, 그 뜻이 하나로 모아져 함께 어려운 시기를 건너는 힘이 되기를 기대합니다. 감사합니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배너

연예

더보기
'쌀롱하우스' 정은표 사귄지 100일만에 결혼... "송은이가 첫사랑" 고백
시즌데일리 = 소해련 기자ㅣ배우 정은표가 재치 넘치는 입담을 뽐냈다. 정은표는 31일 방송된 JTBC ‘사연 있는 쌀롱하우스’ 다둥이 부모 특집 편에 출연했다. 정은표는 아내 김하얀씨와 2002년에 결혼해 슬하에 2남 1녀를 두고 있다. 정은표는 “셋째 갖기 전 아내가 자궁 내 피임 장치 루프를 했다가 불편해서 제거를 원했다. 그래서 내가 정관 수술을 하러 갔다”라고 전했고, “수술하러 갔을 때 의사 선생님이 출장을 가셨다. 그 사이에 셋째가 생겼다”라며 셋째 탄생 비화를 밝혔다. 정은표는 결혼 전 아내와의 연애 스토리도 공개했다. 정은표는 “연극 끝나고 나오는데 아내가 사인을 받겠다고 기다렸다. 너무 피곤하고 마음에 안 들어서 안 해줬는데 그걸 멋있어했다”라고 말했고, “팬미팅에서 다이어트 선언 후 한 달 만에 14kg 빼는 그 의지가 멋있어서 사귀자고 했다. 사귄 지 100일 만에 결혼했다”라며 특별한 결혼 비하인드스토리도 전했다. 또 장항준 감독, 송은이와 깜짝 전화연결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정은표의 대학 후배인 장항준은 “정은표는 무대에서 빛나는 배우다. 정말 전설적인 존재였다”라며 극찬을 이어간 것은 물론, 송은이와 전화 연결된 정은표는 “송은이가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