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17 (토)

  • 구름조금동두천 21.5℃
  • 구름조금강릉 22.9℃
  • 구름많음서울 25.5℃
  • 구름많음대전 23.7℃
  • 흐림대구 24.2℃
  • 구름많음울산 24.6℃
  • 구름많음광주 22.1℃
  • 구름많음부산 23.3℃
  • 구름많음고창 21.9℃
  • 흐림제주 26.6℃
  • 맑음강화 21.5℃
  • 구름조금보은 20.8℃
  • 맑음금산 21.7℃
  • 흐림강진군 21.9℃
  • 흐림경주시 23.2℃
  • 구름많음거제 23.8℃
기상청 제공
메뉴

주간증시&세계뉴스

[주간증시전망&세계뉴스] 5월 3주 차 "다시 다가온 인플레 공포...시장의 반응은?"

2021년 5월 3주 차

URL복사

KOSPI : 지난주 3,197pt에서 44pt(-1.4%) 내린 3,153pt로 마무리했습니다.

주봉상으로 하락세가 지속되며 고점 부담감이 작용하는 모습입니다.

일봉상으로는 하락세가 우세하나, 3100pt에서 반등한 부분이 지지대가 되어 상승을 만들어 낼 수도 있겠습니다.

☞ 시장 보합, 하락

​S&P 500 : 지난주 4,232에서 58pt(-1.4%) 내린 4,174pt로 마무리했습니다.

주봉상으로 과열(과매수) 구간에서 하락 반전의 모습을 보이며 하락의 신호가 보이고 있습니다.

일봉상으로는 과매도 구간에서 상승 반전을 만들어가는 모습을 보이고 있어 상승의 힘이 작용하며 장을 마쳤습니다.

☞ 시장 보합, 하락


상해종합 : 지난주 3,419pt에서 71pt(+2.1%) 오른 3,490pt로 마무리했습니다.

주봉상으로 3,400pt 부근에서 지지를 받으며 상승 에너지를 받는 모습입니다.

일봉상으로는 단기, 장기적으로 상승 에너지를 받으며 과매수 구간에 진입을 앞두고 있습니다.

☞ 시장 상승


※ 세계 뉴스

코로나19

미 보건당국은 마스크 착용 완화 지침을 발표했다.

코로나19 백신, 오는 22일부터 한국에서 화이자 백신 접종이 정상화된다.

미국의 확진자는 3,369(+24) 만 명, 사망자는 59.9(+0.4) 만 명을 넘어섰다.

인도의 확진자는 2,468(+239) 만 명, 사망자는 27.0(+2.8) 만 명을 넘어섰다

브라질의 확진자는 1,559(+44) 만 명, 사망자는 43.4(+1.3) 만 명을 넘어섰다.

한국의 신규 확진자는 6~700명 대를 오가며 유지하고 있다.

 

국채금리 상승 : 지난주 물가 급등(인플레이션) 공포 속에 10년 물 미 국채금리는 한때 1.7%로 상승했으나 1.63%로 마감했다.

이에 연준은 인플레는 일시적이며, 고용회복까지 현 정책 기조를 유지하겠다고 밝혔다.

 

· · · · ·


S&P 500 변동성 지수​ : 변동성 지수는 19.1으로 주간 상승하였습니다.


유가 (WTI 유) : 서부 텍사스산 원유 21년 6월분 가격은 65.5$으로 주간 상승하였습니다.


달러 환율 - 1$ = 1,126원





기자정보

프로필 사진
정영한

안녕하세요. 정영한 기자입니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배너

연예

더보기

문화

더보기
1500년 전 신라인 남성 키가 180cm?... 경주서 삼국시대 최장신 인골 발굴
시즌데일리 = 강경수 기자ㅣ경북 경주 탑동 28-1번지의 이른바 ‘탑동유적’에서 지금까지 확인된 삼국 시대 인골 중 최장신에 해당하는 180cm 남성 인골이 확인됐다고 문화재청이 15일 밝혔다. 해당 유적은 한국문화재재단(이사장 최영창)이 조사 중인 곳으로 최근 이곳에서 5~6세기 삼국 시대 대표적인 무덤 24기와 그 내부에 있던 총 12기의 인골을 확인했다. 출토 당시에는 175㎝ 가량으로 측정됐습니다. 하지만 턱이 가슴 쪽을 향하도록 당겨져 있던 상태여서 실제 키는 더 컸을 것으로 분석됐다.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 관계자는 "다리뼈를 이용해 키를 예측한 결과 175∼180㎝ 수준으로 추정됐고 몸집도 컸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삼국시대 무덤에서 나온 남성 인골의 평균 키가 165㎝인 점을 감안하면 매우 크다.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 관계자는 “마치 관에 시신을 쑤셔 넣은 듯하다”며 “얼굴이 하늘을 향하지 않고 발도 편안한 모습이 아니라 다리와 거의 수직을 이루고 있다”고 했다. 작은 관에 시신을 넣어 비정상적인 자세라는 취지다. 인골 머리 쪽에선 괭이 날로 추정되는 쇠붙이가 나왔으며 토기 등이 발견됐다. 무기는 없었다. 당국은 안면 복원을 통해 신라인의 모습을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