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2 (월)

  • 흐림동두천 24.2℃
  • 구름많음강릉 27.2℃
  • 흐림서울 25.2℃
  • 구름많음대전 25.1℃
  • 구름많음대구 26.0℃
  • 구름많음울산 26.0℃
  • 구름많음광주 26.5℃
  • 구름조금부산 27.6℃
  • 흐림고창 26.0℃
  • 구름조금제주 27.7℃
  • 흐림강화 24.3℃
  • 구름많음보은 22.7℃
  • 흐림금산 24.2℃
  • 흐림강진군 26.4℃
  • 구름조금경주시 25.9℃
  • 구름많음거제 27.1℃
기상청 제공
메뉴

'와카남'이수영 회장..." 766억 기부,직원들에게 부동산 하나씩 선물"

URL복사

 

시즌데일리 = 소해련 기자ㅣ카이스트에 766억 원의 기부를 한 이수영 광원산업 회장이 직원들에게 부동산을 하나씩 선물했다고 밝히며 통 큰 면모를 드러냈다. 이수영 회장의 남편 김창홍 변호사는 깜짝 프러포즈로 아내를 감동시켰다.

 

미국 생활을 마치고 돌아온 이수영 회장이 남편 김창홍, 그리고 광원산업의 전 직원들과 야유회를 떠났다. 그동안 고생했던 직원들을 위해 처음으로 야유회를 기획했던 것. 이수영 회장은 모래밭에 앉아 아름다운 바다를 감상하다가도, 튜브를 타고 바다에 들어가 김창홍과 물놀이를 즐기는 등 노부부의 달달함을 톡톡히 뽐냈다.

 

휴가를 제대로 즐긴 이수영-김창홍 부부는 한옥 숙소로 돌아와 직원들과 바비큐 파티를 즐겼다. 이수영 회장은 "그동안 힘들었다"면서도 "그래도 내가 너희들한테 부동산 하나씩 다 해줬지 않나"라고 말해 웃음을 터지게 만들었다.이수영 회장은 17여 년을 근속했던 직원의 진심이 가득한 편지 낭독에 결국 눈물을 흘렸다.

 

곧이어 노래를 부르려는 이수영 회장을 남편 김창홍이 저지하자, 이수영 회장은 굳은 표정으로 “당신이 내 노래를 듣기 싫다면 우리는 각자의 길로 가야지”라는 말을 던져 싸늘한 분위기를 형성했다. 남편 김창홍이 깜짝 프러포즈를 위해 의도한 것이라는 사실을 몰랐던 이수영 회장은 사랑에 관련된 노래를 부르던 중 촛불이 켜져 있는 이벤트 현장을 포착하고 함박웃음을 지었다. 김창홍과 커플티까지 맞춰 입은 이수영 회장은 김창홍이 자신을 향한 사랑이 담뿍 담긴 편지를 읽자 웃음을 내보였고 두 사람의 사랑 넘치는 모습은 흐뭇한 미소를 짓게 했다.
 

여에스더와 홍혜걸 부부는 우여곡절 나무 심기&캠핑기로 눈길을 끌었다. 마당에 나무를 심겠다며 거대한 묘목을 집으로 배달시킨 홍혜걸에게 여에스더는 나무를 심어도 괜찮은 건지 리조트 관계자에게 물어보자 했지만 홍혜걸은 그냥 심어도 괜찮다고 반박 했다. 결국 여에스더의 뜻대로 관계자에게 연락을 취했고 허가를 미리 받아야 한다는 답변에  나무 심기는 실패로 돌아갔다. 이후 두 사람은 캠핑장으로 이동, 도착하자마자 텐트 치기에 돌입했다.

 

하지만 두 사람의 노력에도 텐트는 완성될 기미가 안 보였고, 근처에서 여에스더-홍혜걸 부부를 지켜보던 외국인 류시하의 도움으로 무사히 텐트를 설치했다. 먹음직스러운 저녁 식사를 준비한 두 사람은 류시하를 초대, 제주 방언을 배우고 이야기들을 나누며 특별한 저녁 만찬을 만끽했다.

 

오종혁 박혜수 부부는 유기견 ‘다복이’의 임시보호 스토리를 전했다. 오종혁 박혜수 부부가 갈 곳 없는 유기견 다복이와 7마리 새끼 강아지들을 임시보호하기로 했다. 애견 용품점에서 필요한 용품들을 잔뜩 구매해 집으로 돌아온 두 사람은 낯선 환경에 겁을 먹은 다복이를 따뜻한 손길로 쓰다듬었고, 다복이의 가슴 아픈 사연이 공개되자 스튜디오 역시 안타까운 탄식을 내뱉었다. 다복이와 새끼 강아지들의 건강 체크를 위해 의료센터에 다녀온 두 사람은 강아지들을 깨끗하게 목욕시키는 것은 물론, 새끼 강아지들의 이름을 지어주고 정성껏 저녁밥을 만들어주는 등 강아지를 향한 사랑 가득한 면모를 드러내 보는 이들의 가슴을 뭉클하게 했다.

 

홍현희-제이쓴 부부는 재능 기부 수업으로 흥미를 돋웠다. 일일 영어교사와 뷰티 선생님으로 변신한 두 사람은 봉사 장소인 농촌에 도착했지만 아직 작업을 끝마치지 못해 수업 진행이 어렵다는 어르신들의 말을 듣고 곧바로 작업복으로 환복, 연잎 따기 일손 돕기에 돌입했다. 특히 홍현희는 질퍽한 땅에 몸을 가누지 못하고 연이어 넘어지는 모습으로 모두를 웃음 짓게 했다. 작업을 끝마친 후 새참을 맛있게 즐긴 두 사람은 어르신들이 모여 있는 장소로 이동, 영어와 뷰티 수업에 돌입했다. 제이쓴은 알파벳부터 차근차근 알려주며 칭찬이 넘실거리는 영어 수업을 진행했고, 홍현희는 숟가락으로 눈의 부기를 빼는 법, V라인 얼굴 팩을 하는 법 등 뷰티에 관한 모든 비법들을 전수해 어르신들과 안방극장에 크나큰 재미를 선사했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역시 화요 대세 예능 ‘와카남’! 다음 주도 기대됩니다!”, “이수영-김창홍 부부 서프라이즈 이벤트라니! 나까지 감동받았어!”등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한편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와이프 카드 쓰는 남자’는 매주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배너

연예

더보기
'쌀롱하우스' 정은표 사귄지 100일만에 결혼... "송은이가 첫사랑" 고백
시즌데일리 = 소해련 기자ㅣ배우 정은표가 재치 넘치는 입담을 뽐냈다. 정은표는 31일 방송된 JTBC ‘사연 있는 쌀롱하우스’ 다둥이 부모 특집 편에 출연했다. 정은표는 아내 김하얀씨와 2002년에 결혼해 슬하에 2남 1녀를 두고 있다. 정은표는 “셋째 갖기 전 아내가 자궁 내 피임 장치 루프를 했다가 불편해서 제거를 원했다. 그래서 내가 정관 수술을 하러 갔다”라고 전했고, “수술하러 갔을 때 의사 선생님이 출장을 가셨다. 그 사이에 셋째가 생겼다”라며 셋째 탄생 비화를 밝혔다. 정은표는 결혼 전 아내와의 연애 스토리도 공개했다. 정은표는 “연극 끝나고 나오는데 아내가 사인을 받겠다고 기다렸다. 너무 피곤하고 마음에 안 들어서 안 해줬는데 그걸 멋있어했다”라고 말했고, “팬미팅에서 다이어트 선언 후 한 달 만에 14kg 빼는 그 의지가 멋있어서 사귀자고 했다. 사귄 지 100일 만에 결혼했다”라며 특별한 결혼 비하인드스토리도 전했다. 또 장항준 감독, 송은이와 깜짝 전화연결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정은표의 대학 후배인 장항준은 “정은표는 무대에서 빛나는 배우다. 정말 전설적인 존재였다”라며 극찬을 이어간 것은 물론, 송은이와 전화 연결된 정은표는 “송은이가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