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7 (금)

  • 구름많음동두천 24.7℃
  • 구름조금강릉 20.0℃
  • 맑음서울 27.6℃
  • 흐림대전 22.1℃
  • 흐림대구 21.8℃
  • 흐림울산 19.4℃
  • 구름많음광주 26.6℃
  • 흐림부산 19.6℃
  • 구름많음고창 25.3℃
  • 흐림제주 24.0℃
  • 맑음강화 27.1℃
  • 구름많음보은 19.8℃
  • 구름조금금산 21.3℃
  • 구름많음강진군 27.9℃
  • 흐림경주시 19.9℃
  • 흐림거제 21.8℃
기상청 제공
메뉴

음주운전만 5회... 허재, 숙취 해소제 광고 논란

URL복사

 

시즌데일리 = 소해련 기자ㅣ예능계에서 맹활약 중인 전 농구선수 허재가 숙취해소제 광고 모델로 발탁돼 논란이 일고 있다.

 

최근 허재는 오이일글로벌의 숙취해소제 ‘한잔허재’의 전속 모델로 발탁됐다. 해당 숙취해소제는 허재의 이름을 따 ‘한잔허재’·’속편허재’ 등으로 출시됐다. 문제는 과거 허재가 5차례나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전력이 있기 때문이다.

 

허재는 농구선수 시절이던 1993년과 1995년 음주운전이 적발돼 국가대표 자격을 박탈당하기도 했다. 이어 1996년 무면허 상태로 음주운전을 해 택시와 충돌, 이후 달아나다 잡혀 구속되기도 했다. 또 2003년에도 음주 교통사고를 일으켜 면허가 취소됐다.

 

이처럼 수차례 음주운전으로 물의를 일으켰던 허재가 숙취해소제 모델로 나선 것을 두고 부적절한 모델 발탁이라는 지적이 이어지고 있다.

 

한편 1988년 기아자동차 농구단에 입단해 프로로 데뷔한 허재씨는 은퇴 후 감독 생활을 하다 현재는 방송인으로 활동 중이다. 그는 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JTBC ‘뭉쳐야 쏜다’ 등에 출연하며 제2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연예

더보기
유아인, 배우로 살아가는 이유 "끊임없이 도전의식 자극해"
시즌데일리 = 소해련 기자ㅣ배우 유아인이 부산국제영화제 공식 매거진 마리끌레르의 특별판 커버를 장식했다. 지난 해 선보인 영화 '소리도 없이'로 최근 판타지아 국제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을, 백상예술대상과 청룡영화상에서 연기상을 수상하며 평단과 대중의 지지를 고루 받았던 배우 유아인은 이번 화보 촬영에서 배우 특유의 강한 에너지를 발산하며 흑백 화보에 힘을 더했다. 최근 토론토 국제영화제 프라임타임에 초청되고, 올해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선공개될 넷플릭스 시리즈 <지옥>에서 신흥 종교 단체 수상 ‘정진수’를 연기하는 과정에서 그는 “진지하고 심각한, 어쩌면 충격적인 이야기를 만드는 과정이 이토록 유쾌할 수 있었나 싶었다. 함께한 연상호 감독에 대해 유머를 잃지 않고 자신의 의도와 작품의 메시지를 견고히 다져가는 과정을 지켜보는 즐거움이 있었다”고 촬영 현장을 회고했다. 나아가 ‘정진수’라는 인물을 연기하는 것은 곧 그 인물이 지닌 절대적인 고독과 외로움을 가늠하는 과정이었음을 덧붙였다. 또한 무엇이 계속 배우로 살아갈 수 있었냐는 질문에 “왕도가 없다는 것. 그 점이 끊임 없이 도전 의식을 자극한다”다는 답에서 배우라는 일을 대하는 그의 태도를 엿볼 수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