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2 (월)

  • 흐림동두천 24.2℃
  • 흐림강릉 26.7℃
  • 서울 25.2℃
  • 구름많음대전 24.8℃
  • 구름많음대구 25.3℃
  • 박무울산 25.5℃
  • 구름많음광주 25.5℃
  • 구름많음부산 27.3℃
  • 흐림고창 25.4℃
  • 구름많음제주 26.9℃
  • 흐림강화 23.8℃
  • 구름많음보은 22.7℃
  • 구름조금금산 24.1℃
  • 흐림강진군 25.6℃
  • 구름조금경주시 25.1℃
  • 맑음거제 25.8℃
기상청 제공
메뉴

염태영 수원시장 “지방분권형 개헌으로 지방자치 발전 가능”

- 13일 토론회…지방정부의 입장을 고려한 지방분권과 재정분권 필요성 강조

URL복사

 

시즌데일리 = 김관섭 기자ㅣ“지방분권형 개헌이 이뤄져야 지방자치가 근본적으로 발전할 수 있다.”
 
염태영 수원시장이 자치분권 발전을 위해 자치분권형 개헌과 재정분권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13일 오후 2시 수원 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자치분권 2.0시대 어떻게 맞을 것인가’ 경기·인천권 대토론회에 참석해 이 같은 주장을 펼쳤다.
 


이날 토론자로 나선 염태영 시장은 “대통령이 연방제 수준의 분권국가를 천명했지만 아직까지 우리의 지방정부는 입법권·재정권·행정권을 갖지 못하고 있다”며 “제대로 된 지방정부로 나아가기 위한 과제의 핵심은 개헌으로 담을 수밖에 없다”고 밝혔다.
 
이어 지방선거에 대해서도 “풀뿌리 정치인을 뽑는 지방선거가 현실적으로 중앙에 귀속돼 치러지고 있어 내년도 대선에 이어지는 지방선거도 결국 쏠림현상이 있을 것”이라며 “지방선거가 중앙으로부터 독립적으로 영향을 받지 않을 장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지방분권과 재정분권도 기초지방정부의 입장을 충분히 고려해야 한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염태영 시장은 “지방일괄이양법, 1단계 재정분권, 자치경찰제 등이 대부분 광역단체 중심으로 진행돼 생활권과 내용이 다른 경기도내 기초지자체의 경우 각각의 실정을 반영하기 어렵다”고 비판했다.
 
이어 “결국 지방자치는 재정분권을 자율성을 높이는 것이 핵심”이라며 “전국민을 대상으로 하는 보편적 수당 등 국고보조금 사업의 경우 중앙의 예산으로 사업비를 충당해 지방재정 왜곡을 해소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염태영 시장은 자치분권과 지역발전 기여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대한민국지방신문협의회로부터 공로패를 받았다.
 
염태영 시장은 “지난해 개정된 지방자치법에 담긴 내용들이 어떻게 활용되는지에 따라 지방자치 뿐 아니라 전반적인 사회변화의 물꼬를 틀 수 있을 것”이라며 “지방자치가 꽃 피는 그 날까지 함께 해 나가자”고 말했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배너

연예

더보기
'쌀롱하우스' 정은표 사귄지 100일만에 결혼... "송은이가 첫사랑" 고백
시즌데일리 = 소해련 기자ㅣ배우 정은표가 재치 넘치는 입담을 뽐냈다. 정은표는 31일 방송된 JTBC ‘사연 있는 쌀롱하우스’ 다둥이 부모 특집 편에 출연했다. 정은표는 아내 김하얀씨와 2002년에 결혼해 슬하에 2남 1녀를 두고 있다. 정은표는 “셋째 갖기 전 아내가 자궁 내 피임 장치 루프를 했다가 불편해서 제거를 원했다. 그래서 내가 정관 수술을 하러 갔다”라고 전했고, “수술하러 갔을 때 의사 선생님이 출장을 가셨다. 그 사이에 셋째가 생겼다”라며 셋째 탄생 비화를 밝혔다. 정은표는 결혼 전 아내와의 연애 스토리도 공개했다. 정은표는 “연극 끝나고 나오는데 아내가 사인을 받겠다고 기다렸다. 너무 피곤하고 마음에 안 들어서 안 해줬는데 그걸 멋있어했다”라고 말했고, “팬미팅에서 다이어트 선언 후 한 달 만에 14kg 빼는 그 의지가 멋있어서 사귀자고 했다. 사귄 지 100일 만에 결혼했다”라며 특별한 결혼 비하인드스토리도 전했다. 또 장항준 감독, 송은이와 깜짝 전화연결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정은표의 대학 후배인 장항준은 “정은표는 무대에서 빛나는 배우다. 정말 전설적인 존재였다”라며 극찬을 이어간 것은 물론, 송은이와 전화 연결된 정은표는 “송은이가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