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2 (목)

  • 맑음동두천 25.4℃
  • 구름조금강릉 23.4℃
  • 구름조금서울 28.1℃
  • 구름많음대전 26.4℃
  • 구름많음대구 26.0℃
  • 구름많음울산 25.4℃
  • 구름조금광주 25.9℃
  • 구름많음부산 25.8℃
  • 구름조금고창 24.0℃
  • 구름조금제주 26.9℃
  • 맑음강화 24.4℃
  • 구름많음보은 21.6℃
  • 구름조금금산 22.6℃
  • 맑음강진군 24.5℃
  • 구름많음경주시 25.2℃
  • 구름많음거제 25.0℃
기상청 제공
메뉴

용인시 보건소, “여름철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 주의하세요”

- 개인위생 실천 및 예방수칙 준수 당부

URL복사

시즌데일리 = 정영한 기자ㅣ용인시 보건소는 덥고 습한 날씨가 이어짐에 따라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 예방수칙을 준수해줄 것을 당부했다.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은 바이러스나 오염된 물 또는 식품 섭취로 인해 설사, 복통, 구토 등의 증상이 발생하는 질환이다. 

 

 

대표적인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으로는 장티푸스, 세균성이질, 장출혈성대장균감염증이 있다. 

 

장티푸스는 장티푸스균(Salmonella Typhi) 감염에 의한 급성 전신성 발열성 질환이다. 잠복기는 3~60일이며 주요 증상으로는 고열 지속, 오한, 두통, 복통, 설사, 변비, 피부발진 등이 있다. 제대로 치료하지 않는 경우 4~8주 동안 발열이 지속될 수 있어 주의해야 하며, 환자 중 2~5%는 대·소변으로 균을 배출하는 만성보균자가 될 수 있기 때문에 적기에 치료를 받아야 한다. 

 

세균성이질은 이질균(Shigella spp)에 감염돼 급성 염증성 장염을 일으키는 질환으로 고열, 구역질, 구토, 경련성 복통, 설사 등을 동반한다. 경증의 경우 증상은 4~7일 후 저절로 호전된다. 

 

장출혈성대장균감염증은 장출혈성대장균(Enteroxigenic Escherichia coli) 감염에 의해 출혈성 장염을 일으키는 질환으로, 미열과 복통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보통 5~10일이면 좋아지지만, 5세 이하의 어린이나 노인 등에서는 용혈성 요독 증후군 등의 합병증이 나타날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 예방을 위해서는 손 씻기 등 개인 위생 수칙을 준수하고, 음식은 충분히 익히거나 흐르는 물에 충분히 씻어 먹는 등 안전하게 조리된 음식물을 섭취해야 한다.

 

또 삼계탕 등 보양식을 섭취할 때 캄필로박터 제주니균으로 인한 식중독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생닭 취급과 조리과정에도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용인시 보건소 관계자는 “용인시는 여름철에 많이 발생하는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이 발생했을 경우 신속한 보고와 조사, 대응을 위해 질병관리청과 처인·기흥·수지구 보건소의 24시간 비상 연락체계를 운영하고 있다”며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더불어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 예방 및 대응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이어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해 손 씻기, 안전한 물과 음식물 섭취, 조리위생 준수 등 감염병 예방수칙을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기자정보

프로필 사진
정영한

안녕하세요. 정영한 기자입니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배너

연예

더보기

문화

더보기
'파리오페라발레단 에투알'... '파리의 별'로 돌아온 박세은
시즌데일리 = 소영주 시민 기자ㅣ“춤은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는 게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스스로 그 답을 찾아가는 데 오랜 시간이 걸렸네요.” 세계 최정상 발레단인 프랑스 파리오페라발레(BOP)에서 아시아인 최초로 최고 수석무용수 '에투알'(Etoile·별이라는 뜻)로 승급한 박세은(32)의 향후 목표는 단순했다. 그의 머릿속엔 오로지 춤뿐이었다. 시즌을 마무리하고 귀국한 박세은이 19일 서울 강남구 마리아칼라스홀에서 내한 기자간담회를 열고 “지난 10년간의 성장과 노력을 인정받아 기쁘다. 하지만 이제부터가 새로운 시작이라고 생각한다”는 소감을 밝혔다. 프랑스에서 백신 접종을 완료한 박세은의 경우 한국에 사는 부모를 방문했기 때문에 7월 1일부터 시행한 ‘해외 예방접종 완료자 입국 관리체계 개편 방안’에 따라 지난 15일 귀국 후 PCR테스트에서 음성을 받은 뒤 2주간의 자가격리를 면제받아 기자회견을 열 수 있었다. 박세은은 지난달 10일(현지시간) 파리 바스티유 오페라에서 개막한 '로미오와 줄리엣' 공연에서 에투알로 지명됐다. 공연 후 알렉산더 네프 총감독이 무대 위에 올라 깜짝 발표를 한 것. 단원들과 관객들의 엄청난 환호 속에 박세은은 감격의 눈물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