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1 (일)

  • 흐림동두천 24.6℃
  • 흐림강릉 28.8℃
  • 서울 26.2℃
  • 대전 25.4℃
  • 대구 25.7℃
  • 울산 27.2℃
  • 흐림광주 25.8℃
  • 구름많음부산 29.3℃
  • 흐림고창 24.6℃
  • 흐림제주 29.1℃
  • 흐림강화 26.1℃
  • 흐림보은 22.2℃
  • 흐림금산 24.5℃
  • 흐림강진군 28.7℃
  • 흐림경주시 26.7℃
  • 구름많음거제 27.9℃
기상청 제공
메뉴

'골때녀' 오나미, 전 프로축구 선수 남친 공개

URL복사

 

시즌데일리 = 소해련 기자ㅣ개그우먼 오나미가 남자친구를 공개하며 사랑꾼 면모를 뽐냈다.

 

지난 14일 방송된 SBS TV 예능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오나미는 'FC불나방'과 경기를 승리로 이끌었음에도 불구하고 심각한 발가락 부상을 당해 다음 경기에 출전할 수 없는 상황에 빠졌다.

 

이날 방송에서 오나미는 개벤져스 멤버들과 함께 전 리그 우승팀 FC불나방을 승부차기 혈전 끝에 꺾은 기쁨을 만끽했다. 그러나 승리의 희열도 잠시, 경기에서 당한 발가락 부상으로 의무실을 찾았다. 신발을 벗은 오나미의 발가락은 새파랗게 멍들고, 퉁퉁 부어 있어 의료진이 살짝 손만 대도 비명이 나오는 심각한 상황이었다.
 

오나미는 응급실로 이동 중 남자친구에게 전화를 걸었다. 남자친구는 오나미를 "자기야"라고 부르며 달달한 애정을 과시했다. 오나미는 촬영 중인 상황에서 남자친구가 애정을 표현하자 당황한 기색을 보이면서도 싫지 않은 눈치였다.
 

남자친구는 다정한 말투로 "어이구 어떡해 많이 다쳤나 보다 자기야", "맨날 자기만 다치는 것 같아", "발가락 움직여 봤어?", "부었어?"라며 오나미의 건강 상태를 걱정했다. 오나미도 애교 섞인 목소리로 남자친구와 대화를 이어갔다. 남자친구는 병원을 다녀온 뒤 검진 결과를 알려달라고 했다.

 

특히 오나미는 귀여운 말투로 남자친구에 이야기를 건네며 넘치는 애정을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오나미는 "제 닉네임이 '자기야'"라고 너스레를 떨며 행복감을 감추지 못했다. 그러면서 "남자친구가 축구를 했었다. 프로에 있었다”고 전 프로 축구 선수와 교제 중임을 공개했다.

 

한편, 여자들의 축구 도전기 '골 때리는 그녀들'은 매주 수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배너

연예

더보기
'쌀롱하우스' 정은표 사귄지 100일만에 결혼... "송은이가 첫사랑" 고백
시즌데일리 = 소해련 기자ㅣ배우 정은표가 재치 넘치는 입담을 뽐냈다. 정은표는 31일 방송된 JTBC ‘사연 있는 쌀롱하우스’ 다둥이 부모 특집 편에 출연했다. 정은표는 아내 김하얀씨와 2002년에 결혼해 슬하에 2남 1녀를 두고 있다. 정은표는 “셋째 갖기 전 아내가 자궁 내 피임 장치 루프를 했다가 불편해서 제거를 원했다. 그래서 내가 정관 수술을 하러 갔다”라고 전했고, “수술하러 갔을 때 의사 선생님이 출장을 가셨다. 그 사이에 셋째가 생겼다”라며 셋째 탄생 비화를 밝혔다. 정은표는 결혼 전 아내와의 연애 스토리도 공개했다. 정은표는 “연극 끝나고 나오는데 아내가 사인을 받겠다고 기다렸다. 너무 피곤하고 마음에 안 들어서 안 해줬는데 그걸 멋있어했다”라고 말했고, “팬미팅에서 다이어트 선언 후 한 달 만에 14kg 빼는 그 의지가 멋있어서 사귀자고 했다. 사귄 지 100일 만에 결혼했다”라며 특별한 결혼 비하인드스토리도 전했다. 또 장항준 감독, 송은이와 깜짝 전화연결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정은표의 대학 후배인 장항준은 “정은표는 무대에서 빛나는 배우다. 정말 전설적인 존재였다”라며 극찬을 이어간 것은 물론, 송은이와 전화 연결된 정은표는 “송은이가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