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2 (목)

  • 맑음동두천 28.1℃
  • 맑음강릉 29.0℃
  • 연무서울 29.7℃
  • 흐림대전 27.3℃
  • 흐림대구 27.3℃
  • 흐림울산 23.8℃
  • 구름많음광주 27.5℃
  • 구름많음부산 23.8℃
  • 구름많음고창 27.8℃
  • 흐림제주 23.9℃
  • 맑음강화 25.4℃
  • 흐림보은 26.6℃
  • 흐림금산 26.8℃
  • 구름많음강진군 25.9℃
  • 흐림경주시 25.3℃
  • 흐림거제 23.6℃
기상청 제공
메뉴

지역사회 노인, 혹서기에 ‘찾아가는 서비스’로 돌본다

- 수원시, 민·관 공동대응반’ 운영… 취약계층 어르신 전수조사하고 지원 방안 마련

 

(시즌데일리 = 강성혁 기자) 수원시는 혹서기에 노인복지관·경로당에 냉방비를 지원해 어르신들의 ‘무더위 쉼터’로 운영해 왔다. 어르신들은 여름이 되면 무더위 쉼터를 찾아 땀을 식혔다.
 
올해도 노인복지관 6개소와 경로당 467개소를 무더위 쉼터로 지정했지만, 코로나19 확산으로 노인복지관과 경로당 운영이 중단되면서 어르신들이 올여름에는 노인복지관과 경로당에서 쉴 수 없을 것으로 보인다.
 
‘무더위 쉼터’ 운영이 불투명해지자 수원시가 온열질환에 취약한 어르신을 위한 ‘돌봄 취약 노인 폭염 극복 지원 대책’을 마련했다. 9월까지 ‘지역사회 노인 폭염 극복을 위한 1:1 찾아가는 서비스’를 추진할 계획이다.
 
44개 동행정복지센터 맞춤형복지팀 인력 258명, 10개 권역 돌봄 민간 인력(수행기관) 368명 등 625명으로 구성된 민·관 공동대응반이 돌봄 취약 노인을 발굴한다. 수원시는 지역 특성·노인인구·접근성 등을 고려해 수원시 전역을 10개 권역으로 설정했다.
 
민·관 공동대응반은 모든 취약계층 노인 집을 방문해 냉방용품 구비 여부 등을 조사하고, 맞춤형 지원계획을 수립한다. 또 폭염에 대비할 수 있는 행동 수칙 등을 교육한다. 냉방용품이 없는 노인에게는 필요한 냉방용품을 연계 지원할 예정이다.
 
이후 폭염특보가 발령되면 돌봄 대상 노인의 안전을 확인하고, 폭염 특보에 따른 주의 사항을 안내할 예정이다. 지속적인 관리가 필요한 ‘위급 노인’은 주말에도 수시로 모니터링할 계획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무더위 쉼터를 이용할 수 없는 취약계층 어르신이 안전하게 여름을 날 수 있도록 체계적으로 지원하겠다”며 “어르신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전수조사 인력은 개인 방역을 철저하게 하며 활동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어르신들은 민·관 합동대응반 조사원을 따뜻하게 맞아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