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5 (화)

  • 흐림동두천 23.2℃
  • 구름많음강릉 20.9℃
  • 흐림서울 23.4℃
  • 흐림대전 23.7℃
  • 구름많음대구 21.5℃
  • 구름많음울산 20.9℃
  • 흐림광주 22.9℃
  • 구름많음부산 21.0℃
  • 흐림고창 19.5℃
  • 흐림제주 22.1℃
  • 흐림강화 18.5℃
  • 구름많음보은 21.9℃
  • 흐림금산 22.8℃
  • 흐림강진군 22.1℃
  • 구름조금경주시 21.4℃
  • 흐림거제 21.3℃
기상청 제공
메뉴

경제

삼성, 현대차, SK, LG 미국에 40조원 통큰 투자...한미 정상회담에서 "최적의 파트너"

- 문 대통령, 한미 정상회담 전 美 상무부 '한미 비즈니스 라운드 테이블' 참석

URL복사

 

시즌데일리 = 정영한 기자ㅣ지난 21일(현지시간) 미국 상무부에서 열린 '한미 비즈니스 라운드 테이블'에서 국내 대기업인 삼성, 현대, SK, LG 등이 한미 정상회담을 앞둔 시점에서 40조 원이 넘는 대규모 미국 투자 계획을 발표했다. 

 

'한미 비즈니스 라운드 테이블'에는 이날 문재인 대통령과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을 비롯해 최태원 SK 회장, 김기남 삼성전자 부회장, 공영운 현대차 사장, 김종현 LG에너지솔루션 사장, 존림 삼성바이오로직스 사장, 안재용 SK바이오사이언스 사장 등이 참석했다. 

 

삼성전자는 170억 달러 우리나라 돈 20조 원 규모의 파운드리 투자계획을 밝혔고, SK이노베이션과 LG에너지솔루션은 총 140억 달러 우리나라 돈 16조 원 규모의 배터리 관련 투자 계획을 밝혔다. 

 

여기에 현대차는 전기차 관련으로 총 74억 달러(8조 원), SK하이닉스는 AI, 낸드 등에 10억 달러(1조 원) 규모의 투자 계획을 발표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당일 회의에서 "양국은 상호보완 가능한 최적의 파트너"라며 양국의 협력 관계에 대해 직접 격려했다.





기자정보

프로필 사진
정영한

안녕하세요. 정영한 기자입니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