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9 (수)

  • 흐림동두천 -4.0℃
  • 구름많음강릉 1.5℃
  • 구름많음서울 -3.1℃
  • 대전 0.8℃
  • 구름많음대구 5.0℃
  • 맑음울산 5.2℃
  • 흐림광주 4.5℃
  • 맑음부산 5.2℃
  • 구름조금고창 0.5℃
  • 맑음제주 8.0℃
  • 구름많음강화 -2.8℃
  • 흐림보은 -0.6℃
  • 흐림금산 -0.1℃
  • 구름많음강진군 5.8℃
  • 구름많음경주시 6.0℃
  • 맑음거제 4.1℃
기상청 제공
메뉴

사회

안산시, 화재피해 6․25 참전용사 후손 에티오피아 가정에 온정 손길

안산제일교회 안산제일복지재단, 안산세계태권도 아카데미..각계 각층 후원

URL복사

 

시즌데일리 = 강성혁 기자ㅣ6․25 참전용사의 후손이며 안산세계태권도아카데미 출신으로 외국인 주민 태권도시범단에 소속해 우리나라 문화를 알리는데 힘쓰는 에티오피아 가정의 작은 딸 A씨(20)씨. 

 

승무원이 꿈인 A씨는 얼마 전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커피전문점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며 바리스타 자격증도 취득하는 등 매사 열심히 나아가는 밝은 소녀다.

 

그러던 중 안산시 선부동 다세대주택에서 아버지, 언니와 함께 거주하던 A씨는 지난 12월 22일 발생한 화재로 큰 경제적 부담과 함께 갈 곳을 잃었다.

 

화재 발생 시 응급대피로 인명 피해는 없었지만, 가전 및 생활용품 등이 모두 불탔기 때문이다.

 

조부와 외조부 모두 6․25 참전용사였던 A씨 가족의 어려운 사정이 지역사회에 알려지자 안산시를 비롯한 각계각층에서 온정의 손길이 이어졌다.

 

안산제일교회에서 운영하는 사회복지법인 안산제일복지재단에서 후원금과 각종 지원을, 안산세계태권도 아카데미의 많은 학생들이 모여 모은 후원금을 전달했다.

 

안산제일복지재단 방군섭 수석이사는 A씨 가족의 사정을 듣자 그날 모든 일정을 취소하고 서울서 A씨 가족에게 찾아와 위로의 말을 건네며 후원과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 

 

방 수석이사는 “보고 싶어서 왔다”며 “세상은 이렇게 조금이 모여 값진 것들을 이루고, 마음에서 우러나오는 가치들이 우리 가족의 곁에 있음을 알아주면 좋겠다”고 전했다.

 

여러 기관과 단체와 협력해 A씨 가족에게 도움을 주려는 방 이사의 노력과 대화에서 A씨는 “도움을 주시는 많은 분께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한국에서 적응하며 살고 싶고, 제가 노력해 꿈을 이루는 모습과 더불어 주변에도 도움을 줄 수 있는 사람이 되어 꼭 은혜를 갚겠다”고 전했다.

 

 

안산시외국인주민상담지원센터 권순길 센터장은 “조부들께서는 6․25 전쟁에서 한국에 도움을, 아버지는 생업 전선에서, 딸은 태권도 아카데미에서 대한민국을 열심히 홍보하고 있는 가족”이라며 “이런 가족이 우리나라에 와준 것이 감사한 일로 우리 센터에서도 언제든 가족을 돕겠다”고 전했다.

 

또 안산세계태권도 아카데미의 진심 어린 후원은 추운 겨울 A씨 가족을 따뜻하게 감싸주었다. 안산세계태권도 아카데미 회원들은 내 일처럼 생각해 A씨와 가족을 돕겠다고 나서 스포츠맨십이 무엇인지 보여주었다.

 

안산제일교회 안산제일복지재단과 안산세계태권도 아카데미와 더불어 정병호 한양대글로벌다문화연구원 교수 등 연구진, 꿈의 교회 에바다 선교회와 함께 이뤄진 모금 활동에서도 후원금을 모았다.

 

안산시 외국인주민지원과 주관으로 모금활동이 진행되며 인도네시아, 베트남, 필리핀, 몽골 등 4개 국가 외국인주민공동체에서 후원금 114만원을 전했다.

 

화재 피해로 갈 곳을 잃은 A씨의 가족에게 당분간 머물 수 있는 거처도 마련됐다. 안산시 행복나눔센터와 온누리M센터는 임시 거주 숙소를 제공하고 이불 등의 생활용품도 지원했다.

 

이렇게 모인 안산시와 각계각층의 따듯한 후원은 6일 안산시청에서 열린 후원금 전달식에서 윤화섭 안산시장과 A씨가 참석해 전달이 이뤄졌다.윤화섭 안산시장은 “안산은 전국 최고의 다문화 도시로, 내·외국인 관계없이 지역사회와 함께 따듯한 나눔을 지속적으로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연예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