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4 (목)

  • 구름많음동두천 26.7℃
  • 구름많음강릉 27.4℃
  • 구름조금서울 28.0℃
  • 구름많음대전 29.8℃
  • 구름많음대구 30.6℃
  • 구름많음울산 29.9℃
  • 구름많음광주 28.7℃
  • 구름조금부산 29.7℃
  • 구름조금고창 29.3℃
  • 구름조금제주 31.6℃
  • 구름많음강화 27.0℃
  • 구름많음보은 27.2℃
  • 구름많음금산 26.9℃
  • 구름조금강진군 29.2℃
  • 맑음경주시 30.9℃
  • 구름많음거제 29.3℃
기상청 제공
메뉴

사건/사고

집 탈출한 맹견, 7살 아이와 엄마 공격...얼굴 등 크게 다쳐

 

시즌데일리 = 김관섭 기자ㅣ개 2마리가 아파트 단지에서 놀던 아이와 엄마를 공격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20일 충남소방본부에 따르면 지난 19일 오후 4시20분쯤 태안군 태안읍 평천리의 한 아파트 광장에서 놀고 있던 7살 남자아이와 40대 엄마가 개 2마리의 공격을 받았다.

 

아이는 안면부 등을 물리는 중상을 입었으며 아이의 어머니도 물려 아이와 함께 닥터헬기로 병원으로 이송됐다.

 

충남소방본부는 닥터헬기를 이용해 두 사람을 원광대 병원으로 옮겼다. 다행히 생명에 지장은 없다고 소방관계자는 설명했다.

 

당시 현장에 출동한 경찰과 소방대원은 사람을 문 개 2마리를 현장에서 신속히 포획했다. 포획된 개는 보더콜리와 맹견으로 분류된 핏불테리어로 확인됐다. 경찰은 내장 인식칩을 통해 이 개들이 아파트 인근 단독주택에서 키우는 반려견인 것을 확인했다.

 

당시 40대 견주는 집에 없던 것으로 알려졌다.

 

태안경찰서 관계자는 통화에서 "주변 폐쇄회로(CC)TV를 통해 개들이 어떻게 집을 탈출해 아파트로 진입했는지 확인하는 등 조사가 이뤄지고 있다"며 "견주에 대해선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로 조만간 입건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문화

더보기
서울시, 제1회 서울숲 그린나이트 축제‘안녕, 밤의 서울숲’개최
시즌데일리 = 김가원 기자ㅣ서울시는 더위에 지친 시민들이 도심 속에서도 감성과 힐링을 만끽할 수 있도록 한 여름밤 서울숲에서 특별한 축제를 연다. 낮과는 또다른 매력이 있는 밤의 서울숲을 만날 수 있는 제1회 그린나이트 축제 ‘안녕, 밤의 서울숲’은 8월 12일 ~ 8월 21일까지 누구나 무료로 즐길 수 있다. 서울숲 그린나이트 축제는 달빛버스킹(공연), 별빛산책(생태체험), 물빛갤러리(전시, 체험, 클래식 콘서트) 3가지 테마로, 재미있고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해넘이를 바라보다 달빛 아래 버스킹 공연을 즐겨보기도 하고, 호숫가 따라 거닐다가 우연히 만난 갤러리에서 첼로 연주를 듣다 보면 무더운 여름밤이 어느새 낭만적이고 감성적인 숲 속 여행지로 느껴질 것이다. 가족, 연인, 친구와 함께 매력적이고 아름다운 한 여름밤의 서울숲으로 낭만 여행을 떠나보자. (1) 달빛 아래에서 음악과 함께 여름밤의 낭만을! <달빛버스킹> 서울숲 가족마당 잔디밭에 돗자리를 깔고 앉아서 붉게 물들어가는 노을과 해넘이를 바라보고 있으면 마음속에 감성 한 스푼 얹을 수 있는 공연이 시작된다. 서울숲 가족마당 야외무대에서는 8월 20일부터 8월 21일까지 2일간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