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3 (수)

  • 맑음동두천 13.6℃
  • 구름많음강릉 12.9℃
  • 맑음서울 13.8℃
  • 구름조금대전 15.3℃
  • 구름조금대구 16.6℃
  • 흐림울산 15.0℃
  • 연무광주 15.6℃
  • 맑음부산 17.6℃
  • 구름많음고창 14.0℃
  • 구름많음제주 15.7℃
  • 맑음강화 13.0℃
  • 구름많음보은 14.0℃
  • 구름조금금산 14.4℃
  • 구름많음강진군 14.9℃
  • 구름많음경주시 15.9℃
  • 구름조금거제 15.6℃
기상청 제공
메뉴

사건/사고

성희롱 갑질 자행한 복지관 전 관장들 적발

- 직원들에게 성희롱, 갑질 등을 자행한 복지관 전 관장들이 적발됐다.

 

시즌데일리 = 심민정 기자ㅣ직원들에게 갑질과 성희롱을 자행한 복지관 전 관장들이 잇달아 적발됐다.

4일 고용노동부 보령지청은 충남 보령에 있는 한 복지관 전 관장들의 직장 내 성희롱·괴롭힘을 적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적발된 복지관은 지방자치단체의 위탁을 받아 운영되는 곳으로 보령지청은 해당 복지관에서 성희롱과 갑질이 만연해 있다는 제보를 입수하고 조사해왔다.

 

보령지청 4명의 근로감독관이 즉시 감독에 착수해 전 직원에 대한 면담, 조직문화 진단, 노동관계 서류 전반에 대한 검토 등 강도 높은 점검을 진행했다. 조사 끝에 A 전 관장과 후임인 B 전 관장의 만행이 드러났다.

A 전 관장은 사무실 내 폐쇄회로(CC)TV 사각지대에서 여성 근로자들에게 불필요한 신체 접촉을 일삼았다가 공개적으로 사과했다. 하지만 A씨는 이후에도 성희롱 등을 이어갔고 직원들의 요구로 자진 퇴직했다.

그러나 이 과정에서도 A씨는 퇴직 전 2개월간 병가를 쓰면서 관장의 권한을 이용해 '무급'으로 돼 있는 병가 관련 취업규칙을 '유급'으로 바꿔 급여를 모두 받아 챙긴 것으로  드러났다.

이후 A씨 후임으로 부임한 B 전 관장 역시 여러 직원에게 업무와 무관한 사적인 용무를 지시하는 등 직장 내 괴롭힘을 일삼았고 불필요한 신체 접촉을 하거나 외모를 평가하는 등의 성희롱을 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또 B씨는 예산 부족을 이유로 근로자 11명의 연장근로수당 820만 원을 미지급하는 등 노동관계법 위반 사실도 적발됐다.

보령지청은 A, B씨에게 과태료를 부과할 예정이며 연장근로수당 미지급에 대해서는 복지관이 시정하도록 하고, 시정하지 않을 경우 형사 처리할 계획이다.l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연예

더보기

문화

더보기
“3고 시대, 가정경제 어떻게 운영할까?” 경기평화광장 북카페, 특강 마련
시즌데일리 = 김가원 기자ㅣ경기도는 ‘경기평화광장 북카페 11월 문화의 날 프로그램’으로 「가정경제의 효율적인 관리 방안과 자녀 경제교육」을 주제로 한 독서 강연을 마련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달 문화의 날 프로그램은 ‘3고(高, 고물가·고금리·고환율)’ 현상 시대를 맞아 도민들이 가정에서 할 수 있는 올바른 자산관리 방안과 금융투자 방법을 함양할 수 있도록 돕는 데 목적을 뒀다. 이를 위해 ‘얘들아, 엄마랑 금융쇼핑 하자’, ‘빅파워’ 등을 집필한 금융경제 전문가 윤상숙 작가를 강사로 초청, 오는 16일과 30일 두 차례에 걸쳐 강연을 진행할 예정이다. 먼저 16일 오전 10시에는 <우리집 경제 살리는 금융생활>을 주제로 금융의 기본 개념, 경제의 흐름을 파악하고 금융 지식 키우기, 가정경제 살리는 자산관리 방법 등을 배워보는 시간을 만들 전망이다. 이어 30일 오후 4시에는 <가족이 함께하는 돈 공부>를 주제로 혁신적인 용돈 관리 시스템, 올바른 금융투자 방법, 자녀 경제교육 실천 지침 등에 대해 중점적으로 다루게 된다. ‘문화의 날 프로그램’은 경기도가 도민들의 활발한 독서·문화 활동을 돕고자 경기도청 북부청사 경기평화광장 북카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