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3 (금)

  • 맑음동두천 3.4℃
  • 구름많음강릉 4.4℃
  • 맑음서울 3.3℃
  • 맑음대전 5.1℃
  • 맑음대구 8.2℃
  • 구름조금울산 8.5℃
  • 맑음광주 5.0℃
  • 구름조금부산 9.7℃
  • 맑음고창 2.6℃
  • 구름많음제주 5.9℃
  • 맑음강화 0.5℃
  • 맑음보은 3.8℃
  • 맑음금산 3.6℃
  • 맑음강진군 4.8℃
  • 맑음경주시 9.5℃
  • 구름조금거제 8.1℃
기상청 제공
메뉴

사건/사고

알몸 구조된 지적 장애인 동생..."누나 부부가 다리미로 폭행"

- 전주에서 지적장애인 동생을 집 창고에 가두고 학대한 혐의를 받는 누나 부부가 구속됐다.

 

시즌데일리 = 심민정 기자ㅣ지적 장애인 동생을 감금하고 학대한 혐의를 받는 20대 누나 부부가 구속됐다.

전북 전주덕진경찰서는 2일 감금치상 혐의로 A 씨(25)와 남편 B 씨(27)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 씨 부부는 열흘가량 동생 C 씨(20대)를 집 안 창고에 가두고 학대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 부부는 지난해 11월 입원해 있던 동생을 데려와 두달간 같이 지냈던 것으로 확인됐다.

부부의 범행은 지난달 31일 오후 12시경 창고에 갇혀 있던 C 씨가 “살려달라”고 소리치는 것을 이웃이 듣고 경찰에 신고하면서 드러났다. 구조 당시 C 씨는 얇은 가운만 입은 채 거의 알몸 상태였고 온몸 곳곳에 화상과 욕창 등 상처가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조사에서 C 씨는 “말을 듣지 않는다는 이유로 누나 부부가 창고에 가두고 뜨거운 다리미로 몸을 지지는 등 학대했다. 밥도 굶기거나 하루에 한 끼 정도만 줬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C 씨는 임실에서 부모와 살다가 도내 한 대학병원 정신과병동에 입원했던 것으로 파악됐다. 이후 지난해 11월 퇴원해 A 씨 부부와 지냈다.

A 씨 부부는 경찰조사에서 C 씨를 학대한 적이 없다고 했으며 몸에 난 상처는 C 씨가 자해를 했기 때문이라고 하는 등 혐의 대부분을 부인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도주 우려 등을 이유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며 "A씨 등 부부를 상대로 추가 수사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연예

더보기

문화

더보기
문체부, 전 세계 주목하는 K-드라마 현장서 활약할 청년 인재 찾는다
시즌데일리 = 김가원 기자ㅣ문화체육관광부는 사단법인 한국드라마제작사협회(이하, 협회)와 함께 방송영상 제작업계를 이끌어 갈 청년 인재 양성을 위해 2월 13일 부터 27일 까지 방송영상인재교육원 교육생을 모집한다. 방송영상인재교육원 교육생은 드라마 기획·제작 프로듀서로 입문·성장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교육을 받으며, 협회 소속 제작사는 교육생에게 드라마 제작 현장 실습과 취업 기회를 제공한다. 방송영상인재교육원은 최근 3년간 수료생 178명을 배출, 80% 이상의 높은 취업률을 보이고 있다. 특히 수료생들은 스튜디오드래곤, 삼화네트웍스, 에이스토리 등 유수의 드라마제작사에서 <더글로리>, <낭만닥터 김사부 3>, <아스달 연대기 2> 등의 제작에 참여하고 있다. 이번 교육생 모집 분야는 방송영상콘텐츠 기획·제작·마케팅 과정,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콘텐츠 특화 과정이며, 서류와 면접 심사를 통해 3월 중 최종 합격자를 선발할 예정이다. 교육비는 전액 무료(등록비 별도)이며, 선발된 학생들은 업계 전문가들의 실무 강의를 비롯해, 집단 지도(그룹 멘토링) 방식의 기획·제작·마케팅 실습, 드라마제작사 현장 실습 등의 교육을 7개월여 동안 받게 된다. 지원 자격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