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9 (일)

  • 맑음동두천 -9.3℃
  • 맑음강릉 -2.8℃
  • 맑음서울 -6.8℃
  • 맑음대전 -6.0℃
  • 맑음대구 -2.7℃
  • 맑음울산 -2.7℃
  • 맑음광주 -1.7℃
  • 맑음부산 -1.3℃
  • 구름조금고창 -3.4℃
  • 구름많음제주 4.5℃
  • 맑음강화 -9.3℃
  • 맑음보은 -4.1℃
  • 맑음금산 -8.0℃
  • 맑음강진군 0.1℃
  • 맑음경주시 -3.9℃
  • 맑음거제 -3.1℃
기상청 제공
메뉴

사건/사고

"봉지 왜 안 줘" 난동 부려 고소당한 男...차 몰고 편의점 돌진

- 비닐봉지를 주지 않는다는 이유로 편의점에서 난동을 부렸던 40대... 차를 몰고 가게에 돌진

 

시즌데일리 = 심민정 기자ㅣ비닐 봉지를 안 준 다는 이유로 편의점에서 난동을 벌이다 점주에게 고소를 당하자 차를 몰아 편의점에 돌진한 40대 남성이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경남 거제경찰서는 편의점을 파손한 혐의(특수재물손괴죄 등) 혐의로 40대 남성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10시30분께 자신의 차량으로 거제시 한 편의점에 돌진해 상점과 내부 집기 등을 부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몇 달 전 이 편의점에서 비닐봉지를 주지 않자 격분해 난동을 부리다 점주 B씨로부터 고소를 당했다. 이에 A씨는 앙심을 품고 범행을 벌인 것으로 조사됐으며 지난 주말, 편의점 아르바이트생에게 피해자 근무시간을 확인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체포 당시 A씨는 음주 상태였으며 편의점 안에 있던 B씨는 가까스로 차량을 피해 직접 부딪히지는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차로 편의점을 뚫고 들어온 뒤에도 점주 B씨 멱살을 잡는 등 폭행을 이어갔다. 인근 지구대에서 출동 할 때까지 행패를 부리던 A씨는 경찰관과도 몸싸움을 벌이다 연행됐다. 

경찰은 A씨에 상대로 정확한 범행 경위를 조사한 뒤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연예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올해부터 청와대 관람 순환버스 누구나 무료탑승 가능
시즌데일리 = 김가원 기자ㅣ 문화재청 청와대국민개방추진단(단장 채수희)은 지난해 6월 15일부터 65세 이상 어르신과 임산부, 8세 이하의 아동과 장애인을 대상으로 무료 운행하고 있는 청와대 관람 순환버스(셔틀버스)의 탑승 대상을 전 국민으로 확대하고, 운행 시각도 30분 단위로 1대씩 운영하던 것에서 1대를 더 늘린 총 2대를 투입하되, 관람 시간에 맞춘 효율적인 세부 배차 일정 조정으로 관람객 편의를 높였다. 또한, 휠체어 이용자를 위한 전용 리프트 차량도 별도 운영해 접근편의성을 개선하였다. 순환버스는 청와대 휴관일인 화요일을 제외한 청와대 모든 관람일에 운영되는데, 경복궁 동편주차장에서 청와대 연무관까지의 노선을 관람시간에 맞춰 조정된 하루 12회 일정으로 왕복 운행하되, 지난해와 달리 경복궁역 정류장과 통의파출소, 두 곳의 경유지에서도 승하차가 가능하게 되었다. 순환버스가 출발지인 경복궁 동편주차장에서 만차가 될 경우 다음 경유지인 경복궁역 정류장에서는 별도 정차 없이 운행되겠지만, 이 경우에는 인근의 국립고궁박물관 정류장(경복궁 영추문 인근)에서 서울시 자율주행버스를 탑승할 수 있어 청와대까지 어려움 없이 이동할 수 있을 것이다. 참고로, 지난해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