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08 (화)

  • 흐림동두천 17.5℃
  • 흐림강릉 24.1℃
  • 구름많음서울 19.6℃
  • 구름많음대전 20.6℃
  • 흐림대구 22.8℃
  • 구름많음울산 21.3℃
  • 흐림광주 21.7℃
  • 구름많음부산 21.5℃
  • 흐림고창 20.3℃
  • 구름많음제주 20.9℃
  • 흐림강화 17.5℃
  • 구름많음보은 16.7℃
  • 구름많음금산 17.9℃
  • 흐림강진군 18.8℃
  • 흐림경주시 21.8℃
  • 흐림거제 19.8℃
기상청 제공
메뉴

이광수, SBS 예능 '런닝맨' 11년 만에 하차

URL복사

 

시즌데일리 = 소해련 기자ㅣ배우 이광수가 11년 만에 SBS TV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에서 하차한다.

 

소속사 측은 “이광수가 지난해 사고로 인한 부상으로 꾸준한 재활 치료를 진행하고 있었으나 촬영시 최상의 컨디션을 유지하기 어려운 부분들이 있었다. 이에 사고 이후부터 멤버들과 제작진, 소속사와 긴 논의 끝에 몸과 마음을 재정비할 시간을 가지기로 결정하게 됐다”고 하차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11년이라는 짧지 않은 기간을 동고동락한 프로그램이기에 하차라는 결정을 하기까지 쉽지 않았지만 추후 활동에서 더 좋은 모습들을 보여 드리기 위한 물리적 시간이 필요하다는 판단"이라고 거들었다.

 

"그동안 '런닝맨'을 통해 이광수에게 보내준 많은 관심과 사랑에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이광수는 건강하고 밝은 모습으로 인사드리겠다"고 밝혔다.

 

아직 이광수의 하차까지 한 달여 남은 상황이며 후임 또한 미정된 상태입니다. '런닝맨' 관계자는 당분간은 변동 없이 현재 멤버 구성 그대로 이어갈 것이라고 말을 아꼈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연예

더보기
이지혜 남편 세무사 문재완, 천억대 자산가 상담에 '진땀'
시즌데일리 = 소해련 기자ㅣ‘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는 이지혜의 남편이자 세무사 문재완이 역대급 고객을 만나 진땀을 뺀 사연이 공개된다 문재완 세무사 사무실에는 긴장감이 맴돌았다. 종합소득세 신고 기간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가운데, 무려 천억 대 자산가의 세무 상담이 잡혀 있었기 때문. 초고액 자산가의 방문인 만큼 문재완은 다소 긴장된 표정으로 상담에 임했다. 그러나 세무 상담이 시작되자 고객은 문재완에게 무례한 질문을 서슴없이 던지는가 하면, 황당한(?) 요구까지 해 문재완의 말문을 막히게 했다. 한편, 이지혜는 세무 업무로 몇 달간 고생한 남편을 위해 1인 25만 원 상당의 고급 한우 코스 요리 레스토랑을 예약했다. 입구에서부터 풍기는 고급스러운 분위기에 문재완은 "나 이런 데 와도 되나?"라며 기대감을 표했다. 이어 문재완은 한껏 흥분된 얼굴로 코스 요리가 나오는 족족 한입에 넣는가 하면 천천히 맛보고 있는 이지혜의 음식까지 탐해 이지혜에게 "내 스타일 정말 아니다"라며 쓴소리를 듣고야 말았다. 또한, 이지혜는 평소 좀처럼 힘든 내색을 보이지 않는 문재완을 걱정하며 속마음을 물었다. 문재완은 잠시 망설인 뒤 "

문화

더보기
김연아 , '유니세프에 백신 지원 기금' 10만달러 기부
시즌데일리 = 김가원 기자ㅣ유니세프 국제친선대사로 활동 중인 '피겨여왕' 김연아가 7일 개발도상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공급 지원에 써달라며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10만 달러(1억1천여만 원)를 기부했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기부자의 뜻에 따라 전달 기금 전액을 백신 공동구매 국제 프로젝트인 '코백스(COVAX) 퍼실리티'의 코로나19 백신 공급에 지원할 계획이다. 김연아 친선대사는 유니세프의 국제친선대사로 2010년 임명된 이후 아이티 대지진, 시리아 내전, 필리핀 하이옌 태풍, 네팔 지진을 비롯해 국내 소년소녀가장 돕기, 코로나19 대구지역 지원 등 국내외 어린이들을 보호하는 데 앞장서 왔다. 우승 상금, 개인 기부 및 팬 클럽의 동참 기부 등 우리 사회의 기부 문화 확산 뿐 아니라 스포츠에서의 아동권리, 장애아동 권리 증진 등 다양한 아동권리옹호 활동에도 적극 참여해 선한 영향력을 보여 왔다. 김연아는 “전 세계 곳곳에서 의료시스템 마비로 인해 어린이들이 기본적인 보건 서비스 이용도 어렵다는 이야기에 마음이 너무 아프다”며 “코로나19 백신 보급과 코로나19 종식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유니세프는 코백스 퍼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