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7 (목)

  • 흐림동두천 18.0℃
  • 흐림강릉 17.1℃
  • 흐림서울 19.8℃
  • 흐림대전 19.9℃
  • 흐림대구 18.5℃
  • 흐림울산 17.4℃
  • 흐림광주 21.2℃
  • 구름많음부산 19.2℃
  • 흐림고창 20.5℃
  • 흐림제주 20.8℃
  • 흐림강화 19.8℃
  • 흐림보은 18.6℃
  • 흐림금산 18.6℃
  • 흐림강진군 20.0℃
  • 흐림경주시 16.9℃
  • 흐림거제 19.7℃
기상청 제공
메뉴

고은아·미르, "부모님 모욕 악플러 고소 결정"

URL복사

 

 

시즌데일리 = 소해련 기자ㅣ배우 고은아와 가수 출신 방송인 미르 남매가 악플러에 대한 강경대응에 나섰다.

 

두 사람은 지난 1일 유튜브 채널 ‘방가네’에 ‘고소 진행 중입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해당 영상에서 두 사람은 "오랜 시간 고통 속에서 몸부림쳤다"면서 "(악플러는) 가족들에게 큰 상처를 줬으며 반성하는 기색을 보이지 않았다"며 고소를 진행한 배경을 밝혔다.

해당 영상에서 미르는 “‘방가네’에서 이런 우울한 영상이 나올 수가 있나. 결과를 말씀드리면 저희가 고소를 진행 중”이라며 “평소 저나 고은아, 큰누나에게 많은 DM(다이렉트 메시지)이 오는데 당연히 응원글이 되게 많이 온다. 그건 정말 다시 한번 감사드린다. 

미르는 "어떤 분이 DM을 주셨는데 저희들이 아닌 저희 부모님에 대한 사실 학인이 되지 않은 일들로 너무 모욕적인 말로 폄하를 했고, 저희 아버지를 정말 잘못된 사람으로 만드셨다. 그러면서 자식까지 싸잡아서 말도 안되는"이라며 부모님을 비롯한 가족을 폄하하는 일을 당했음을 밝혔다. 고은아는 "철용이가 저희가 상처받을까봐 조금만 설명했다"라며 가족을 아끼는 동생의 마음을 대변했으며 미르는 "참다참다 못 참겠어서 고소했다. 제 인생에서 힘든 순간을 꼽으라면 이 순간이다"라며 속상한 마음을 드러냈다.
 

미르는 "결과가 나오면 여러분께 공개해 드릴 거다"라며 "변호사분하고 같이 경찰서에 갔다 왔다. 고소인 진술을 했고, 굉장히 많은 죄목이 있는데 그걸 다 넣었다. 나를 신고할수 있겠냐며 날 자극했지만 결과를 보면 아실 것"이라며 고소를 진행했음을 알렸고 고은아도 "저희가 냉정해 보일 수도 있겠지만 선처 없고 합의 없다"라며 강경한 입장을 전했다.

해당 영상에는 많은 네티즌들이 "선처 없이 꼭꼭 끝까지 가셔라" "최대한 웃는 모습만 보여주려는 두 분의 모습이 멋지다" "선처해주면 안된다" 등의 글을 남기며 응원을 보태고 있다.

 

한편 고은아·미르 남매의 가족 유튜브 채널인 ‘방가네’는 68만 명의 구독자를 보유하며 시청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연예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