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7 (목)

  • 흐림동두천 21.4℃
  • 흐림강릉 20.8℃
  • 흐림서울 22.8℃
  • 흐림대전 24.4℃
  • 흐림대구 20.1℃
  • 흐림울산 19.2℃
  • 구름많음광주 25.0℃
  • 흐림부산 21.7℃
  • 흐림고창 25.8℃
  • 흐림제주 21.4℃
  • 흐림강화 22.2℃
  • 흐림보은 21.1℃
  • 흐림금산 23.0℃
  • 흐림강진군 25.9℃
  • 흐림경주시 18.5℃
  • 흐림거제 21.3℃
기상청 제공
메뉴

윤정수 '빚보증·파산 ... 그때 날 도와준 사람 없었다

URL복사

 

시즌데일리 = 소해련 기자ㅣ지난 9일 유튜브 채널 베짱이엔터테인먼트 웹예능 '애동신당'에서는 방송인 윤정수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윤정수는 역술인을 만나 "앞으로 하는 사업이 괜찮을 수 있을까 궁금하다"며 진지하게 물었다. 영상에서 윤정수는 과거 지인의 빚 보증을 잘못 서 파산의 아픔을 겪은 경험담을 털어놨다.

 

그는 "제가 힘들었을 때 절 도와준 사람은 없었다"고 말하며 씁쓸한 표정을 지었다.

 

윤정수는 "법원의 판결로 상황을 정리하지 않고선 살아갈 수 없었다"며 "오히려 판결을 내려주셨던 판사님의 이야기가 너무 와닿았다. '파산은 살려고 하는 거다. 살고 또 열심히 일해라. 열심히 안 살까 봐 우리가 법적 조치를 해주는 것'이라고 하셨다. 그게 너무 와닿더라"고 말했다.

1992년 SBS 개그콘테스트로 데뷔한 윤정수는 지난 2014년 개인파산을 신청한 바 있다. 지인의 보증을 잘못 서는 바람에 20억원 상당의 집을 헐값에 경매 당했고, 채무도 10억 가까이 생겼다고 밝힌 바 있다. 현재 '내게 ON 트롯', '기적의인생' 등에 출연 중이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연예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