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7 (월)

  • 흐림동두천 23.7℃
  • 흐림강릉 29.5℃
  • 흐림서울 25.7℃
  • 흐림대전 25.7℃
  • 흐림대구 26.4℃
  • 천둥번개울산 24.4℃
  • 흐림광주 26.1℃
  • 부산 23.7℃
  • 흐림고창 27.4℃
  • 흐림제주 28.9℃
  • 흐림강화 25.3℃
  • 흐림보은 23.9℃
  • 흐림금산 25.7℃
  • 흐림강진군 25.4℃
  • 흐림경주시 25.4℃
  • 구름많음거제 24.3℃
기상청 제공
메뉴

유이, "다이어트 강박 내려놔"... 8kg 증가 원래 체중 복귀

 

시즌데일리 = 소해련 기자ㅣ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유이가 앳스타일 6월 호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유이는 지난 2월 종영한 tvN ‘고스트 닥터’에서 해외파 신경외과 전문의 장세진 역을 맡아 ‘겉차속따’ 매력을 보여줬다. 메디컬 드라마에 처음 도전한 유이는 “의학 용어가 많다 보니 걱정이 많았지만, 주변에서 ‘찰떡’이었다는 의외의 반응을 보내줘서 자신감을 얻었다”고 전했다.

 

‘고스트 닥터’에서 정지훈, 김범 등 배우들과 특급 케미를 과시한 유이. 특히 그는 손나은과의 호흡에 대해 “걸그룹 활동의 공통점도 있다 보니 자주 안 봐도 더 빨리 친해졌다. 촬영 끝나고 오히려 더 연락을 자주 한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연기면 연기, 몸매면 몸매, 외모면 외모. 무엇 하나 빠지지 않는 팔방미인 유이. 그는 앞서 다이어트에 대한 강박으로부터 자유로워졌음을 고백해 화제를 모았다. 몸매와 얼굴에 대한 강박을 내려놨다고 밝힌 유이는 “나를 안 좋게 보는 몇몇 시선에 스스로를 강박하는 부분이 있었던 것 같다. 나 자신을 더 사랑하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털어놨다.

 

유이는 지난해 한 예능을 통해 다이어트 후 8kg이 증가했다고 밝힌 바 있다. 이에 대해 그는 “보디 프로필을 찍고 8kg이 도로 쪄서 원래 체중으로 돌아온 것뿐이다. 몸무게는 크게 중요하지 않은 것 같다. 건강한 몸매를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유이가 앳스타일 6월 호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연예

더보기

문화

더보기
수원화성박물관 소장 「경국대전」, 국가지정문화재 보물 지정됐다
시즌데일리 = 김관섭 기자ㅣ수원화성박물관이 소장한 「경국대전(經國大典)」이 국가지정문화재 보물로 지정 확정됐다. 문화재청이 지난 5월 3일 보물 지정을 예고했던 「경국대전」은 조선의 통치체제를 규정한 최고의 성문법전이다. 세조는 즉위년(1455년)부터 노사신(盧思愼)·최항(崔恒)·서거정(徐居正) 등에 “새로운 법전을 편찬하라” 명했고, 몇 차례 수정과 증보를 거쳐 1485년(성종 16년)에 「경국대전」이 완성됐다. 을사년(乙巳年, 1485)에 완성돼 ‘을사대전(乙巳大典)’이라고도 불린다. 수원화성박물관 소장본은 16세기(중종~명종 연간)에 금속활자로 간행된 「경국대전」으로, 권4(병전, 兵典)·권5(형전, 刑典)·권6(공전, 工典)의 내용이 2책에 걸쳐 수록돼 있다. 금속활자로 간행된 「경국대전」(을사대전) 중에서 권4~6에 해당하는 국내 유일본이다. 「경국대전」은 2016년 11월 보물로 지정된 수원화성박물관 소장 「조선경국전(朝鮮經國典)」과 더불어 조선시대 법제사와 제도사 연구의 핵심이 되는 문헌이고, 금속활자 연구에도 가치가 큰 자료다. 문화재청은 수원화성박물관 소장 「경국대전」이 16세기(중종~명종 연간)에 금속활자로 간행한 ‘을사대전’이고, 을사대전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