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12 (화)

  • 흐림동두천 26.2℃
  • 흐림강릉 23.2℃
  • 흐림서울 28.2℃
  • 흐림대전 27.5℃
  • 흐림대구 24.6℃
  • 흐림울산 23.0℃
  • 흐림광주 26.8℃
  • 흐림부산 24.2℃
  • 흐림고창 27.3℃
  • 구름많음제주 29.8℃
  • 흐림강화 25.2℃
  • 흐림보은 25.8℃
  • 흐림금산 26.6℃
  • 구름많음강진군 25.8℃
  • 흐림경주시 23.5℃
  • 구름많음거제 23.9℃
기상청 제공
메뉴

'슬의생' 김준한, 수지의 남자로... 웨딩사진 공개

 

시즌데일리 = 소해련 기자ㅣ배우 김준한이 쿠팡플레이 시리즈 ‘안나’에서 수지를 몰아붙이는 야망남으로 변신한다.

 

24일 공개를 앞두고 있는 쿠팡플레이 시리즈 '안나'에서 수지와 부부의 연을 맺게 된 김준한이 또 다른 모습을 선보인다.

 

일제강점기 피고인 박열을 인간적으로 대하는 일본인 판사(‘박열’), 위안부 할머니들을 변호하는 재일교포 변호사(‘허스토리’), 자존심 때문에 연인의 이별 통보를 받아들이지 못하는 남자(‘봄밤’), 막대한 빚 앞에서 자제력을 잃어가는 짐승 같은 남편(‘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짝사랑하는 교수에게 거침없이 직진하는 레지던트 의사(‘슬기로운 의사생활’)까지. 매 작품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입증하고 있는 김준한이 ‘안나’에 합류, 새로운 캐릭터에 도전한다.

 

드라마 '안나'는 사소한 거짓말을 시작으로 완전히 다른 사람의 인생을 살게된 여자의 이야기다. '안나'에서 김준한은 젊은 나이에 자수성가한 유망한 벤처기업의 대표인 지훈으로 분한다. 지훈은 남다른 야망을 품고 목표 지향적인 삶을 추구하는 인물로 자신과 비슷한 면을 가진 안나(수지)와 사랑 없는 결혼을 선택한다.

 

김준한은 "지훈이 가지고 있는 아이러니하고 수수께끼 같은 면모를 입체적으로 표현하기 위해 많은 고민을 거쳤다"며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비정함으로 극의 긴장감을 고소시킬 예정이다.

 

함께 호흡을 맞춘 맞춘 수지에 대해서는 "서로 호흡이 너무나 잘 맞았다. 서로 상의하면서 즐겁게 작업에 임했다"고 전했다.







수원 / 안산 / 지역소식

더보기


연예

더보기

문화

더보기
문화비축기지, 시민이 기획한 <생태·생활문화 프로그램> 만나보세요
시즌데일리 = 임동현 기자ㅣ서울시 문화비축기지는 시민들이 문화와 생태적 감수성을 더하는 여가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문화비축기지 생태·생활문화프로그램>을 7월 21일부터 12월 말까지 6개 프로그램을 매주 목‧금‧토요일에 운영한다고 밝혔다. 생태·생활문화 프로그램은 가족 대상 자연미술 프로그램, 청년들을 위한 생태인문 프로그램, 초등학생 대상 에코업사이클링 프로그램, 성인 누구나 참여 가능한 영상 제작·손도구·직조 공예 프로그램 등 대상별로 특화된 공원 여가 프로그램들로 운영하여 시민들의 참여 기회를 넓혔다. 문화비축기지 야외공원, 탱크 실내 등 다양한 장소에서 수업을 진행한다. < 전통매듭을 일상속으로 ‘일상의 매듭’> ‘일상의 매듭’은 손의 언어이자 마음의 꽃으로 불리는 전통매듭 공예를 통해 일상에 활용할 수 있는 매듭 소품을 만들어보는 힐링 프로그램이다. 매화매듭을 활용한 노리개 키링, 가락지매듭을 활용한 브로치 등 다양한 전통 매듭법을 이용해 나만의 멋진 일상 소품을 만들어 볼 수 있다. < 생태인문감수성을 키우는 ‘오후의 인문살롱’> ‘오후의 인문살롱’ 은 비건, 기후위기 등 생태 감수성을 주제로 한 영화, 다큐멘터리

오피니언

더보기